[No.50] 마음이 찢어진다 2009/05/25
한 동안 마음이 몹시도 아팠지만...
지금은 그들을 향한 분도가 점점 일어나고 있다.

쥐박이, CJDS등 쓰레기들아 그토록 외치던 부패한 대통령 노무현은 저 세상가셨으니, 니들이 원하던 부자들이 잘 사는 그런 세상...
행복한 나라, 태평성대가 오는거겠지?

노짱님, 쥐와 쓰레기가 없는 깨끗한 세상에서
편히 쉬시길 기원합니다.


덧;  인간들아 투표할 때 제대로 하자!!!
이전글 전체 다음글



 
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